디올 에센셜 액세서리

마지막 터치

  • 블랙 또는 오렌지 가죽 소재에 골드 메탈 오버사이즈(oversized) CD 이니셜이 장식된 벨트는 30 Montaigne 백을 연상시키는 고유의 매력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우아하고 여성스러운 실루엣으로 허리를 부드럽게 감싸주며 클래식한 아이코닉 룩을 완성합니다.

시대를 초월하는 캡

더치스 새틴 라이닝 가죽 소재의 다양한 디자인으로 제작된, 스테판 존스(Stephen Jones)의 새로운 챙 장식 베레모는 1970년대 쿨(cool) & 비트족(beatnik)의 애티튜드를 우아하게 반영하며 패션쇼 룩에 매력적인 터치를 더합니다. 해방에 대한 찬사를 담아 꾸뛰르 스타일로 재해석된 캡 모델이 남성적인 코드와 어우러지며 조화의 유희를 선보입니다.

    믹스 앤 매치

    롱 드레스에 매치된 D-Venture 콤배트 부츠가 대담한 장르의 혼합을 선보이며, 메쉬 양말과 연출한 새로운 Teddy-D 모델은 팬츠와 조화롭게 어우러집니다.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는 우아하고 캐주얼한 믹스 & 매치를 통해 고정관념의 해체를 제시합니다. 크레이프 솔 또는 시어링 장식의 D-Furious 부츠, “Christian Dior” 시그니처 자수 장식의 벨벳 Dway 뮬, 첼시 앵클 부츠를 비롯하여 D.I.D.라 명명된 화이트 스니커즈와 벨벳 Dior Oblique 모티브의 슬립-온이 패션쇼에서 특별 공개되었습니다.

    매혹적인 참 장식

    •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의 추억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한 주얼리들이 소중한 기억을 간직한 보물처럼 눈부시게 반짝입니다. 무슈 디올이 늘 곁에 두었던 행운의 상징들과 발랄한 매력의 새로운 마스코트들이 롱 네크리스와 브레이슬릿, Tribales 이어링을 장식합니다. 행운을 뜻하는 비단잉어, 재생을 의미하는 풍뎅이, 사랑의 상징인 하트, 이탈리아를 나타내는 산호 모티브가 신비로운 부적의 의미를 간직해줍니다. 매력적인 행운의 상징들을 믹스 & 매치로 다양하게 연출하여 자신만의 아이덴티티를 드러내보세요.

    강렬한 부드러움

    올 시즌 하우스의 상징적인 백에 장식된 벨벳 소재는 카무플라주 또는 Dior Oblique 모티브의 Saddle 백과 입체적인 까나쥬 장식의 Lady D-Lite 모델에서 그 존재감을 드러냅니다. 다양한 사이즈의 30 Montaigne 백 역시, 포근한 느낌의 시어링 버전으로 출시되며, Dior Book Tote 백은 전체 메쉬 소재로 제작되었습니다. 진정한 머스트 해브 아이템인 Bobby 모델은 프린지 장식 또는 새로운 컬러 버전으로 선보입니다.

    자기 주장

    스카프는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가 자신의 어머니와 함께 찍은 사진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했습니다. 두 사람 모두 머리에 스카프를 쓴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타이 앤 다이(tie and dye) 프린트 코튼과 Dior Oblique 로고 장식 실크 소재 또는 도트 패턴으로 강조한 스카프들은 1974년 마르크 보앙이 디자인한 여름 컬렉션의 아카이브 모델을 연상시킵니다. 탁월한 혁신 기술과 대단한 노하우가 돋보이는 이 모델들은 양면 프린팅과 자카드 소재의 상징적인 “Christian Dior” 시그니처의 완벽한 결합을 보여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