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

2019-2020 겨울 남성복 패션쇼

  • 꾸뛰르 감성이 담긴 현대적인 스타일의 컬렉션.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가 디자인한 2019-2020 겨울 남성복 컬렉션에서는 다양한 실루엣과 노하우, 패브릭, 철학 등 하우스의 유산에서 영감을 얻어 이를 우아하게 재해석한 작품이 소개되었습니다. 

    킴 존스는 크리스챤 디올의 인생, 특히 당대의 아방가르드한 작품들을 전시했던 갤러리스트로서의 삶으로부터 영감을 받은 작품을 계속해서 선보이고 있습니다. 예술에 대한 디올의 남다른 열정은 아티스트 레이몬드 페티본(Raymond Pettibon)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엿볼 수 있습니다. 

    예술을 패션으로, 여성성을 남성성으로, 과거를 현재로 해석하며 과거에 대한 탐구를 통해 미래를 들여다보는 시각이 드러났습니다.

    패션쇼를 만나보세요.